반응형

 

BMW가 22일, M3 투어링(BMW M3 Touring)을 공개했다. 실차는 6월 23일 영국에서 개막하는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오픈될 예정이다.

 

M3 세단의 왜건형 모델로 M 역사상 첫 번째 시도다. 날카로운 파츠를 붙여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범퍼의 공기흡입구를 키우고 M 전용 그릴과 액세서리를 붙여 M DNA를 표현했다. 이런 변화로 기본이 되는 3시리즈 투어링에 비해 길이와 너비가 85mm, 76mm 늘었다.

 

블랙 컬러의 루프(카본 루프는 아니다) 끝에 스포일러를 붙였고, 벌크업 한 범퍼에 디퓨저와 4테일 파이프를 꼽아 역동적인 뒷모습을 완성했다.

 

실내는 OS 8을 기본화한 커브드 모니터가 탑재되었다. 12.3인치와 14.9인치 모니터를 연결한 구조로 3시리즈 페이스리프트와 비슷하지만 전용 소프트웨어로 차별화했다.

 

대시보드와 콘솔 커버에 카본을 사용하는 등 시각적으로 스포츠카에 준하는 소재를 사용했지만 공간의 쓰임새는 3시리즈 투어링 수준으로 넉넉해 실용적이다. 트렁크 공간을 500리터에서 최대 1,510리터까지 쓸 수 있고 2열 시트도 3시리즈 투어링처럼 40/20/40으로 접을 수 있다.

 

파워트레인은 M3와 같다. 직렬 6기통 3.0 M 트윈 파워 터보(S58)로 최고출력 510마력(6,250rpm), 최대토크 66.3kgm(2,750~5,500rpm)을 뿜는다. 여기에 M 스텝 트로닉 8단 변속기와 M x드라이브 구동계를 붙여 제로백 3.6초, 최고속 250km/h(M드라이버즈 패키지 적용시 280km/h)의 성능을 낸다.

 

가속력만 뛰어난 반쪽짜리가 아니라는 걸 증명하기 위해 얼마 전 뉘르부르크링 랩타임 계측에 도전했고, 7분 35초 060를 기록하며 ‘가장 빠른 양산 왜건’ 타이틀을 따냈다.

 

BMW는 M3 투어링 콤패티션을 오는 11월부터 생산하겠다고 밝혔다. 

 

반응형
반응형

 

BMW 뉴 7시리즈는 지난 1977년 첫 선을 보인 BMW의 플래그십 세단의 최신 버전이다. 7시리즈는 매 세대마다 혁신과 진화를 거듭하며 진정한 럭셔리의 가치에 대한 미래 방향성을 제시해왔다.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 뉴 7시리즈는 7세대 완전변경 모델로 드라이빙의 즐거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장거리 승차감, 최고의 디지털 경험을 통해 미래지향적인 이동경험을 제공한다.


존재감과 여유로운 공간감이 극대화된 외관

 

7세대 뉴 7시리즈는 압도적인 존재감과 고급스러움을 강조한 뚜렷한 디자인으로 거듭났다. 먼저 뉴 7시리즈의 차체는 이전 세대에 비해 길이 130mm, 너비 48mm, 높이 51mm 증가했으며, 특히 앞뒤 축간 거리는 이전 세대 롱 휠베이스 모델보다 5mm 증가한 3,215mm에 달해 한층 쾌적하면서도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자랑한다.

 

차체 앞면의 헤드라이트 유닛은 상하 두 부분으로 분리됐으며,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는 BMW 크리스탈 헤드라이트 아이코닉 글로우(Iconic Glow)는 상단 헤드라이트 유닛에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 기능을 하는 ‘L’자 모양의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조명이 내장돼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한다.

 

또한, BMW 크리스탈 헤드라이트 아이코닉 글로우의 웰컴 및 굿바이 라이트 기능, 윤곽조명이 적용된 BMW 키드니 그릴, 도어 바깥쪽에 충전 그래픽 투사 기능이 포함된 다이내믹 라이트 카펫은 탑승객에게 럭셔리한 감성의 승하차 경험을 선사한다. 고급스러운 매력을 한층 증폭시키는 투 톤 페인트 도색은 선택 사양으로 제공된다.

 

디지털 경험을 선사하는 실내

 

뉴 7시리즈의 실내는 전 세계에 처음으로 선보인 차량 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새로운 차원의 디지털 경험을 제공한다.

 

우선 앞좌석에는 12.3인치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와 14.9인치의 컨트롤 디스플레이로 구성된 BMW 커브드 디스플레이와 혁신적인 BMW 인터랙션 바, 향상된 기능의 BMW 인텔리전트 퍼스널 어시스턴트, 사상 최초로 스티어링 휠 뒤쪽 정보 디스플레이에 적용되는 증강현실 뷰 등 혁신적인 사용자 경험을 지원하는 기능들이 대거 탑재된다.

 

뉴 7시리즈에는 뒷좌석 승객을 위한 BMW 시어터 스크린도 처음 적용된다. 천장에서 펼쳐져 내려오는 BMW 시어터 스크린은 32:9 비율의 31.3인치 파노라믹 디스플레이로 구성되며, 8K 해상도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사상 최초로 유튜브 온디맨드 영상 스트리밍 기능을 제공한다.

 

여기에 헤드레스트 내장 스피커와 등받이 옵션 익사이터 스피커를 포함한 바워스 & 윌킨스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이 탑재되고, 5G 호환 안테나 시스템을 통해 고속 커넥티비티 기능을 지원해 뉴 7시리즈 탑승객은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차량 내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다.

 

폭넓은 파워트레인 포트폴리오

 

이번 뉴 7시리즈는 내연기관부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순수전기 모델(BEV)까지 다양한 파워트레인으로 제공된다. 특히 7시리즈 최초의 순수전기 모델인 i7은 BMW 미래 플래그십 모델로 럭셔리 순수전기 드라이빙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BMW의 5세대 eDrive 시스템이 적용된 BMW i7 xDrive60은 2개의 전기모터로 최고출력 544마력을 발휘하며, 액추에이터 휠 슬립 제한장치(ARB)가 포함된 전기 사륜구동 시스템이 탑재돼 뛰어난 균형감각과 최적화된 접지력을 발휘한다. 여기에 높은 에너지 밀도를 갖춘 101.7kWh 고전압 배터리를 장착해 최대 625km(WLTP 기준)의 주행거리를 제공한다.

 

BMW 뉴 7시리즈 제품군은 전기화 드라이브 시스템을 갖춘 두 대의 신규 BMW M 모델까지 확장된다. BMW M의 노하우가 담긴 초고성능 순수전기 모델 i7 M70 xDrive는 i7의 최상위 모델로, 두 개의 전기모터로 600마력이 넘는 최고 출력과 100kg·m가 넘는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현 개발 단계 기준 예상치).

 

뉴 7시리즈에는 BMW M 최초의 PHEV 모델인 M760e xDrive도 새롭게 추가된다. BMW M760e xDrive는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과 200마력 전기모터가 조합돼 571마력의 합산 최고출력과 81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여기에 PHEV 모델인 BMW 750e xDrive도 새롭게 출시되며, 가솔린 모델로는 V8 엔진이 탑재된 BMW 760i xDrive와 신형 직렬 6기통 엔진이 장착된 BMW 740i 및 BMW 735i, 디젤 모델인 BMW 740d xDrive 등이 준비된다.

 

한편, 차세대 7시리즈 및 순수 전기 모델인 i7는 올 하반기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반응형
반응형

 

파가니가 와이라 기반으로 새로운 한정판을 개발했네요. 이름은 와이라 코달룽가(Pagani Huayra Codalunga)랍니다. 

 

첫눈에 보이는 긴 꼬리로 유추할 수 있는 분들도 계실텐데, 1960년대의 롱테일 르망 경주차에서 영감을 받았답니다. 이 시대 레이스 카에 대한 열정을 담고 싶은 고객의 요청이 있었고, 이를 파가니의 코치 빌더인 'Grandi Complicazioni'에서 완성했습니다. 

 

롱테일 스타일은 고속 주행에서 매우 뛰어난 공기역학 효율성을 자랑합니다. 파가니는 여기에 최신의 액티브 에어로 플랩 4개를 접목했네요. 즉, 속도와 주변 환경에 따라서 다운포스와 드랙포스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스타일에 초점을 맞춘 모델이지만 성능도 무시무시합니다. 최고출력 851마력과 1,100Nm의 토크를 내는 6.0리터 트윈터보 V12 엔진을 탑재했고 7단 시퀀셜 기어박스를 붙여 뒷바퀴를 움직입니다. 추정이긴하지만, 제로백 2.3초 이내, 최고속도 350km/h 이상의 성능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파가니에 따르면 이 모델은 5대만 생산합니다. 그렇기에 값도 후덜덜하죠. 예상가는 7백만 유로로 우리돈으로 계산하면 95억원을 훌쩍 넘네요.

반응형
반응형

포르쉐가 북미인들을 위해 특별판을 만들었네요. 1952년 북미 시장 진출을 기념하기 위한 모델이에요. GTS 기본형과 큰 차이는 없습니다. 외부적으로 차별화를 꾀한 형태인데, 1953년형 356 아메리카 로드스터에서 영감을 받아 'Azure Blue 356'로 부르는 전용 컬러를 사용하네요.

 

윈드실드 프레임은 사틴 블랙으로 처리해 통일감을 주었고 RS 스파이더 디자인 휠을 적용해 차별화했습니다. 실내에도 몇 가지 포인트가 있는데, 도어 안쪽과 시트, 스티어링 휠에 디자인 요소를 더했습니다.

 

올 하반기 2023년형으로 정식 데뷔합니다

 

더보기

2023 Porsche 911 Carrera GTS Cabriolet America edition announcedSpecial edition marks 70th anniversary of 356 America Roadster

Atlanta. Porsche will offer a special, market-specific sports car with the “America” moniker. The new 2023 Porsche 911 Carrera GTS Cabriolet America will reach showrooms in late 2022 as part of the 2023 model year. A very limited number will be created, making this one of the rarest Type 992 models.

Its arrival marks the continuance of a tradition that began in 1952: offering an open top, enthusiast-focused sports car made specifically for the North American market. The new model – revealed during the 2022 Porsche Parade in Poconos, Pa. – is based on the 911 Carrera GTS Cabriolet, and features the same high performance chassis and powertrain as that model. Emphasizing its focus on driving pleasure, it is exclusively available with a seven-speed manual transmission and rear-wheel drive.

“Passion for driving a Porsche runs deep in the United States. In particular, there is something special about hitting the road in an open top 911 with a manual transmission that fits perfectly here,” said Kjell Gruner, President and CEO of Porsche Cars North America Inc. “This is also the perfect time to add another ‘America’ model to our story as we look back on 70 years since the 356 America Roadster and 30 years since the 964 America Roadster.”

A high performance sports car for open top driving enthusiasts
The new 911 Carrera GTS Cabriolet America uses a twin-turbocharged 3.0-liter boxer six-cylinder engine to generate 473 hp and 420 lb.-ft. of torque. Porsche Active Suspension Management (PASM) Sport is standard equipment, and lowers the ride height by 10 mm while adding helper springs to the rear axle. Sport Exhaust and the Sport Chrono Package are also both standard equipment. Rear axle steering and Porsche Ceramic Composite Brakes (PCCB) are available as added cost options. The standard cast iron brake rotors measure 408 mm (16 inch) in front with six-piston aluminum fixed calipers and 380 mm (14.9 inch) rotors in the rear with four-piston fixed aluminum calipers finished in black.

Styling by Porsche Exclusive Manufaktur
Aesthetic changes applied by Porsche Exclusive Manufaktur make this a striking sports car both from a distance and up close. The exterior color, Azure Blue 356, was inspired by the 1953 356 America Roadster. Through Paint to Sample Plus, the color is revived and reserved for this special vehicle in the 2023 model year. The windshield frame is finished in Satin Black. RS Spyder Design Wheels are specially-finished with the interior portion of the spokes in white, the outermost flat surfaces in silver and a Guards Red pinstripe along the edge of the rim.

Along the doors, decals in white with Guards Red accents read “America” while the model designation on the rear features “911 Carrera” in white and “GTS” in Guards Red.

Cross stitching in Guards Red with surrounding stitching in Pebble Grey continue the color combination through the cabin, including along the upper dashboard and door panels. Two-tone stitching in Guards Red and Pebble Grey continue the contrast on the center console armrest where “America” is embossed in the leather. Unique illuminated door sill plates commemorating the 70th anniversary of the 356 America Roadster are also included as standard equipment, along with a leather interior in black, seat belts in Guards Red, the tachometer and instrument cluster in white and a heated GT Sport steering wheel.

An optional extended interior package continues this theme with a 12 o’clock marking in Guards Red to the steering wheel and Guards Red cross stitching on the inside edge of the wheel. This package also adds two-tone stitching to the shift boot and adds a gear pattern on the manual lever in Guards Red. Sport Seats Plus with double stitching in Guards Red and Pebble Grey with “911” stitching on the headrests in Guards Red and the leather backrest release loops in the same color. The floor mats also gain the same two-tone stitching in Guards Red and Pebble Grey. Finally, the vehicle key is painted in Azure Blue 356 to match the car, and a leather key pouch with two-tone stitching and “America” embossment completes the package.

Pricing and Availability
The 2023 911 Carrera GTS Cabriolet America is expected to arrive at U.S. dealers in late 2022 and will carry a starting MSRP of $184,920 excluding $1,450 for delivery, processing, and handling. Including the extended interior package, MSRP is $192,430 also excluding $1,450 for delivery, processing and handling.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