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BMW가 22일, M3 투어링(BMW M3 Touring)을 공개했다. 실차는 6월 23일 영국에서 개막하는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오픈될 예정이다.

 

M3 세단의 왜건형 모델로 M 역사상 첫 번째 시도다. 날카로운 파츠를 붙여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범퍼의 공기흡입구를 키우고 M 전용 그릴과 액세서리를 붙여 M DNA를 표현했다. 이런 변화로 기본이 되는 3시리즈 투어링에 비해 길이와 너비가 85mm, 76mm 늘었다.

 

블랙 컬러의 루프(카본 루프는 아니다) 끝에 스포일러를 붙였고, 벌크업 한 범퍼에 디퓨저와 4테일 파이프를 꼽아 역동적인 뒷모습을 완성했다.

 

실내는 OS 8을 기본화한 커브드 모니터가 탑재되었다. 12.3인치와 14.9인치 모니터를 연결한 구조로 3시리즈 페이스리프트와 비슷하지만 전용 소프트웨어로 차별화했다.

 

대시보드와 콘솔 커버에 카본을 사용하는 등 시각적으로 스포츠카에 준하는 소재를 사용했지만 공간의 쓰임새는 3시리즈 투어링 수준으로 넉넉해 실용적이다. 트렁크 공간을 500리터에서 최대 1,510리터까지 쓸 수 있고 2열 시트도 3시리즈 투어링처럼 40/20/40으로 접을 수 있다.

 

파워트레인은 M3와 같다. 직렬 6기통 3.0 M 트윈 파워 터보(S58)로 최고출력 510마력(6,250rpm), 최대토크 66.3kgm(2,750~5,500rpm)을 뿜는다. 여기에 M 스텝 트로닉 8단 변속기와 M x드라이브 구동계를 붙여 제로백 3.6초, 최고속 250km/h(M드라이버즈 패키지 적용시 280km/h)의 성능을 낸다.

 

가속력만 뛰어난 반쪽짜리가 아니라는 걸 증명하기 위해 얼마 전 뉘르부르크링 랩타임 계측에 도전했고, 7분 35초 060를 기록하며 ‘가장 빠른 양산 왜건’ 타이틀을 따냈다.

 

BMW는 M3 투어링 콤패티션을 오는 11월부터 생산하겠다고 밝혔다. 

 

반응형

+ Recent posts